Divedice 로고

메뉴보기
메뉴보기

자유게시판

리스트 타입 썸네일 타입 갤러리 타입
게시판 View Type01

코리아보드게임즈에서 준비한 사건의 재구성 리뷰 & 동영상

Fabian2018-08-01 09:13:43

추천0

조회수2291

안녕하세요, 코리아보드게임즈 <사건의 재구성> 담당자입니다!


<사건의 재구성> 예약판매가 이번주에 마감됩니다.

 

마지막까지 고민하고 계신 분들을 위해 첫 번째 시나리오의 워크쓰루 영상과 함께 짧은 리뷰를 공유합니다.

 

영상은 아래와 같이 세 부분으로 나뉘어 있습니다.
1. 게임방법 설명
2. 첫 플레이
3. 두 번째 플레이

 

즉, 첫 번째 시나리오를 두 번 플레이한 영상입니다. 영상을 보시면 게임이 어떻게 진행되는지, 다회차 플레이 때는 뭐가 다른지 느끼실 수 있습니다.
게임 그대로를 느끼실 수 있도록 게임을 진행하며 과정 전체를 찍었습니다. 물론 이전에 게임을 여러 차례 해 보았기 때문에 실제 게임 시간보다는 조금 덜 헤매고, 빠른 시간에 끝납니다.
게임 방법을 아신다면 1번 영상은 건너뛰셔도 좋지만, 되도록 2번과 3번 영상은 순서대로 보시는 것을 추천해 드립니다.

 

 

 

 

 

 

사실 <사건의 재구성>이 어떤 게임인지, 어떻게 진행되는지는 다른 분들의 리뷰로도 확인하실 수 있으니 저는 <사건의 재구성> 담당자로서 좀 다른 내용들을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1) 시나리오는 전문 작가들이 씁니다.
<느와르> 확장의 경우 셜록 홈즈 컨설팅 디텍티브, 방 탈출 책 등 범죄/미스테리 전문 작가인 Stephane Anquetil이 시나리오를 썼습니다.
<웰컴 투 레드뷰> 확장의 경우 낫 얼론, 배드애스 포스 등의 작가인 Ghislain Masson이 시나리오를 썼습니다.
그 외의 추가 시나리오들 역시 미스테리 소설이나 게임 스토리 작업을 해 본 전문 작가들이 작업했고, 앞으로도 작업할 예정입니다.

 

2) 3명 정도가 함께 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아직 출시되지 않은 게임이어서 통계를 내기엔 정보가 부족하지만, 보드게임긱에는 2인이 최적 인원으로 나옵니다. 제 의견에는 3명이 가장 좋아 보입니다.
물론 각자 게임에 기대하는 것에 따라 혼자 하는 것이 좋은 분도 계십니다. 조용히 내 추리를 하는 것이 좋은 분들은 혼자 하시면 좋습니다.
제가 보기에 이 게임의 매력은 다들 함께 돌아다니며 같은 정보를 얻는데, 서로 다른 추리를 한다는 데 있습니다. 서로 생각하지 못한 부분을 채워주면서 수사를 진행하게 됩니다.
그러는 도중에 내가 생각치도 못한 다른 사람의 멋진 추리에 감탄하기도 합니다. 이런 부분이 이 게임이 온라인 게임이 아닌 보드게임으로 만들어진 이유기도 합니다.

 

3) 한 시나리오에 담긴 모든 정보를 다 알 수 없습니다.
저는 테스트를 위해 똑같은 시나리오를 5번 진행했고, 그 중 2번은 일부러 이상한 일들만 골라서 진행했지만, 번역을 위해 텍스트를 뜯어보니 플레이 중에 보지 못한 내용이 수도 없이 많았습니다.
이 게임은 실제 사건을 조사하는 것과 같이 시간의 제약이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마지막에 답을 맞출 때만 추리를 해야 하는 것이 아니고 최대한 유용한 단서들을 모을 수 있는 방법이 무엇일지 계속 고민해야 합니다.

 

4) 두 확장은 본판과는 느낌이 다릅니다.
<느와르> 확장은 좀더 노골적이고 진한 범죄의 향기를 느낄 수 있습니다.
<웰컴 투 레드뷰> 확장은 좀 더 어린 플레이어들을 위한 시나리오입니다. 그렇다고 특별히 더 쉽거나 하지는 않습니다. 다만, 다른 시나리오에는 미성년자에게 적합하지 않은 내용이 포함되어 있는 반면, 이 확장의 시나리오에는 그런 부분이 다른 내용으로 대체되어 있습니다.

 

5) 왜 이 게임을 발매하겠다고 생각했는지?
그런 게임이 있습니다. 딱 봤을 때 이거다라는 느낌이 드는 게임. 그냥 처음 이 게임을 소개 받았을 때 그런 느낌이 왔습니다.
킥스타터에서 5300%를 달성한 이유도 저와 비슷한 느낌을 받은 사람들이 많았기 때문이 아닐까 합니다.

세상 어느 게임이나 마찬가지로, 누구에게나 잘 맞는 게임 같은 것은 없습니다. 하지만 이 게임은 추리나 미스테리를 좋아하는 분이라면 누구나 재미있게 할 수 있는 게임이라고 생각합니다.
어려서부터 친구들과 탐정 놀이를 하면서 놀았던 저는 완전 취향저격이었습니다. 게임의 완성도가 높은 건 말할 것도 없구요.
누구에게나 이 게임을 사라고 권할 수는 없지만, 이 게임을 보고 고민이 되는 분이라면 자신있게 해 보시라고 권해 드리겠습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사건의 재구성> 예약판매 남은 기간동안 많은 후원 부탁드립니다~!


<사건의 재구성> 예약판매 페이지 바로가기

첨부파일 : 1533027148_57937.jpg
  • 사건의 재구성 기본판
    (2018/12)
덧글 쓰기
닉네임 로그인 후 이용해 주세요.
내용

덧글 (0)

게시판 List Type01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수
43614

  테인티드 그레일! 대작 펀딩소식을 알립니다! [현재진행중, 일정 수 이상 펀딩 참여시 한글화!!!] (1)

赤日
2018-12-14 19:37:42

赤日 2018.12.14 0 122
43613

  혹시 룬바운드 3판 한글화자료 공유받을수있을까요? (1)

능구렁이
2018-12-12 09:27:58

능구렁이 2018.12.12 0 90
43612

  12월 라이카의 신작 노트 (1)

Divedice
2018-12-12 09:27:02

Divedice 2018.12.12 0 132
43611

  [펀딩소식] 대화형 파티게임 <파이트클럽>이 펀딩중입니다 (0)

모포
2018-12-06 16:11:52

모포 2018.12.06 0 431
43610

  백개먼 온라인 대회가 열립니다~! (0)

빼박
2018-11-29 14:02:03

빼박 2018.11.29 0 484
43609

  얼른 팬데믹 레거시 풀렸으면 좋겠네요+사랑합니다 (1)

클레
2018-11-27 10:36:11

클레 2018.11.27 0 658
43608

  혹시 미국 ( 전 동부 버지니아 ) 계시는분 있나요 ??? (1)

한진
2018-11-26 14:58:24

한진 2018.11.26 0 544
43607

  [11/23 금] 인천 보드게임 아지트 모임 041 (0)

페키니즈
2018-11-22 21:23:22

페키니즈 2018.11.22 0 562
43606

  [펀딩소식] 단언컨대 한번도 보지 못한 카드게임 (0)

차코
2018-11-20 19:45:56

차코 2018.11.20 0 628
43605

  이번 주말 보드게임 페스타! [레인 오브 다이스]도 부스 참가합니다 :) (0)

하인라인
2018-11-20 11:42:13

하인라인 2018.11.20 0 532
43604

  서울보드게임페스타 가보신분 있나요 (2)

클레멘체스터
2018-11-14 14:54:37

클레멘체스터 2018.11.14 0 713
43603

  룬바운드 3판 카드한글화 있으시면 좀 부탁드립니다. (0)

화산이
2018-11-14 00:08:07

화산이 2018.11.14 0 569
43602

  장백거사님 한글화 하신 자료들 중에 먼치킨 디럭스 (1)

낭만오크족
2018-11-12 10:53:31

낭만오크족 2018.11.12 0 676
43601

  11/9 (금) 인천 보드게임 아지트 모임 039 (0)

페키니즈
2018-11-08 23:25:29

페키니즈 2018.11.08 0 660
43600

  보드게임101 - 테라포밍마스 금속자원 판매 안내 (1)

에이미
2018-11-06 15:08:14

에이미 2018.11.06 1 910
43599

  럭셔리 수노래 보드게임장 (2)

drunkensu
2018-10-30 18:55:35

drunkensu 2018.10.30 0 906
43598

  장백거사님~ (0)

카카로트
2018-10-30 17:24:31

카카로트 2018.10.30 0 782
43597

  [프립] 보드게임 기획 운영해주실 호스트님을 구합니다! (서울, 직장인 대상) (0)

호랑이
2018-10-29 18:21:27

호랑이 2018.10.29 0 842
43596

  킥스 호라이즌 제로던 을 한글화 하겠습니다 (1)

다리도리
2018-10-19 11:26:58

다리도리 2018.10.19 0 989
43595

  정령섬 한글화 내년으로까지 미뤄진건가요?? (1)

이무너
2018-10-19 11:24:57

이무너 2018.10.19 0 1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