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vedice 로고

메뉴보기
메뉴보기

뉴스

리스트 타입 썸네일 타입 갤러리 타입
게시판 View Type01

블로커스 트라이곤 출시 안내

Divedice2017-10-16 18:04:53

추천0 조회수498

 

 

오랜 기간 단종된 상태였던 블로커스 트라이곤이 다시 출시됐습니다. 블로커스 트라이곤 상품 페이지 바로 가기


블로커스

2000년 등장한 <블로커스>는 그해 프랑스의 주요 보드게임 상을 휩쓸었고, 2002년 일본 보드게임상과 2003년 멘사 셀렉트를 수상하면서 단숨에 널리 알려지기 시작했습니다. 한국에는 2000년대 초반 등장해 <쿼리도>와 함께 보드게임카페에서 가장 많이 플레이된 추상 전략 게임입니다.

 

테트리스를 연상케 하는 빨강, 파랑, 노랑, 초록의 21개 블록, 블록의 변이 아닌 꼭짓점을 연결해 나가야 한다는 간단한 규칙 덕에 <블로커스>는 보드게임을 처음 소개받은 사람들, 특히 가족 단위로 게임을 즐기는 사람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습니다. 세계적인 완구 기업인 마텔이 2009년 <블로커스>의 전 세계 판권을 사들이면서 이 게임은 더욱 널리 알려졌고, 한국에서도 대형 마트에서 판매되며 가족 보드게임의 한 축을 이루고 있습니다.

 

<블로커스>가 대중적인 인기를 얻으면서 다양한 응용 게임이 등장했는데, 다양한 형태의 변형판 중에서도 가장 독특한 형태를 가진 게임이 바로 <블로커스 트라이곤>입니다.

 

게임은 어떻게?

<블로커스 트라이곤>은 빨강, 파랑, 노랑, 초록 4가지 색의 블록을 하나 정해 22개의 블록을 모두 가져가면 게임 준비가 끝납니다. 자기 차례에는 블록을 게임판에 하나 놓을 수 있습니다. 처음 블록을 놓을 때는 시작 지점 중 하나에 올려두면 되지만, 두 번째 블록부터는 이미 놓인 블록에 연결되게 놓아야 합니다. 단, 꼭짓점과 꼭짓점, 꼭짓점과 변만 닿게 놓을 수 있으며, 같은 색의 블록은 변과 변이 닿으면 안 됩니다. 차례에 더 이상 블록을 놓을 수 없다면 패스를 하게 되고, 모든 사람이 패스하면 게임이 종료됩니다. 남은 블록의 삼각형 칸수를 세어 가장 적은 사람이 승리합니다.

 

 

 

블로커스 트라이곤과 블로커스

<블로커스>와의 가장 눈에 띄는 차이는 사각형 블록이 아닌 삼각형 블록을 채용했다는 점입니다. <블로커스 트라이곤>은 총 22개의 블록을 사용하고 있는데, 각각의 블록은 삼각형 1개부터 6개까지로 이루어져있습니다. 삼각형으로 이루어진 블록이라 <블로커스>와는 다른 생소한 모양이지만 오히려 기존 <블로커스>보다 블록 간 연결은 어렵지 않습니다. <블로커스>와 달리 면과 꼭짓점의 연결이 가능하기 때문에 블록을 놓을 수 있는 경우의 수가 많은 편입니다. 또, 이미 놓여진 블록의 꼭짓점과 연결되는 칸은 총 5곳으로 3곳인 <블로커스>보다 한층 더 여유가 있습니다. 

 

<블로커스 트라이곤>은 게임판 사각의 꼭짓점에서 게임을 시작했던 <블로커스>와 달리 게임판의 중앙에서 게임을 시작한다는 점도 다릅니다. <블로커스>의 초반 싸움이, 게임의 중앙으로 달려나가는 일률적인 전략에서 어떤 블록을 사용할지를 고민해야 하는 과정이었다면, <블로커스 트라이곤>은 애초에 중앙에서 시작하기 때문에 처음부터 어떻게 경쟁해야 할지를 고민해야 합니다. 게다가 시작 지점이 6곳이라, 어디에서 시작할지, 어떤 플레이어 사이에서 경쟁할지 골라야 합니다.

 

<블로커스>를 3명이 할 때는, 자신의 차례에 가상의 4번째 플레이어 블록을 놓는 식으로 게임을 진행합니다. 따라서 게임에 따라 가상 플레이어의 행동이 승패에 크게 영향을 미치곤 합니다. <블로커스 트라이곤>은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3명이서 게임을 할 때는 게임판의 바깥 가장자리 부분을 사용하지 않는 방식을 채택했습니다. 3명이 게임할 때는 좀 더 작은 게임판에서 게임을 하게 만든 것이죠.

 

원 히트 원더

원 히트 원더는 하나의 작품만 경이로운 인기와 성공을 거둔 아티스트를 의미합니다. 프랑스의 생물리학 박사이자 <블로커스>의 작가 베르나르 타비티앙은 보드게임 산업에서 잘 알려진 원 히트 원더라고 할 수 있습니다. 2010년 직접 회사를 차려 새로운 게임들을 발매하기도 했지만, <블로커스>만큼의 주목을 받지 못했습니다. 다르게 생각해보면, <블로커스>의 상업적 성공이 그만큼 대단하기 때문에 그의 다른 작품들이 상대적으로 빛을 보지 못하는 셈이기도 합니다.

원 히트 원더는 보통 작품만 사람들의 기억속에 남고 작가나 연주가는 알려지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누구라도 그 작품의 일부분을 보거나, 한 소절을 들으면 금방 그 작품을 떠올리곤 합니다. <블로커스>는 그런 작품입니다. 그리고 <블로커스 트라이곤>은 원 히트 원더의 전설에 또 다른 경이를 추가하는 작품이기도 합니다.

 

수상 내역

2009 Hra roku Nominee

2008 JoTa Best Abstract Board Game Nominee

2006 Japan Boardgame Prize Best Japanese Game Nominee

 

블로커스 트라이곤 상품 페이지 바로 가기

덧글 (0)